1. 메인메뉴 바로가기 2. 서브메뉴 바로가기 3. 본문 바로가기 4. 카피라이트 바로가기
THE WAY OF CWNU 경남의 중심에서 아시아로 세계로
보도자료
창원대학교 임해진, 한국대학스포츠협의회 최우수 학생선수상 수상!
작성자 황상원 작성일 2020-03-25 조회수 787
첨부파일file 창원대 임해진.jpg

창원대학교 임해진, 한국대학스포츠협의회 '최우수 학생선수상'

창원대학교 임해진, 한국대학스포츠협의회 최우수 학생선수상 수상!


창원대학교(총장 이호영)는 체육학과 임해진 씨<사진>가 한국대학스포츠협의회(KUSF) 선정 ‘KUSF AWARDS 최우수 학생선수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KUSF AWARDS’는 학업과 운동을 병행하는 학생선수들과 그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는 지도자, 대학교에 대해 시상하는 국내 유일무이한 시상식이다. 이 상은 우수한 학업성적과 뛰어난 경기력을 보여준 학생선수를 시작으로 학생선수의 학습권 보장과 경기력 향상에 기여한 지도자, 학생선수의 학업과 운동을 병행 시스템 정착을 위해 노력한 대학까지 3개 부문을 선정한다.

 

학생선수는 3(최우수 1, 우수 2)이 선정됐으며, 지난 2월 창원대학교를 체육학과를 졸업한 임해진 씨가 최우수의 영예를 안았다올해로 9회째를 맞은 KUSF AWARDS는 코로나19의 여파로 별도의 시상식은 열리지 않았지만, KUSF가 임해진 씨에게 상을 전달했다.

 

임해진 씨는 창원대학교 양궁팀 소속으로서 전국체육대회 등 각종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창원대학교 양궁부 창단 이래 역대최고의 성적을 올렸으며, 동시에 전체학점 4점대를 넘기는 우수한 학업성적을 유지해 최우수 학생선수로 선정됐다. 임해진 씨는 창원대학교 졸업 후 대전시체육회 소속 선수로 실업팀 생활을 시작했다.

 

임해진 씨는 양궁 국가대표는 세계대회 순위권 입상보다 어렵다는 이야기가 유명하다. 올해 열리는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최종 8명 안에 들어가 국가대표가 되는 것이 목표이며, 도쿄올림픽에 꼭 출전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공부와 운동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비결에 대해서는 시간을 정해서 운동과 공부를 분배하고 있다. ‘몇 시부터 몇 시까지는 한 가지의 공부를 끝낸다는 방식인데 혹여 피치 못할 사정으로 완료하지 못하면 다음 날에 꼭 끝을 보는 습관을 들였다. 은퇴 이후에는 연구원이 최종 목표인데, 의학이나 과학 쪽 박사학위를 취득해 양궁연구원이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KUSF AWARDS 최우수 학생선수상 임해진 인터뷰

https://sports.v.daum.net/v/20200323121459363?f=p

 

*사진: 창원대학교 임해진 씨가 대학 양궁팀 시절 대회에서 상을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내용 문의 : 자연과학대학 체육학과

055)213-3520

창원대학교 조영태 교수 연구팀, 초발수 표면을 위한 멀티스케일 마이크로 패턴 구조 제작 성공
경상남도-창원대학교 경남성별영향평가센터, 2020 경상남도 양성평등 콘텐츠 공모전

목록

TOP (상단으로 이동)